주민자치센터 리모델링으로 자원 공유·개방

순천 해룡면주민자치센터 전경/순천시 제공

전남 순천시 해룡면이 지역 주민 및 공동체의 편의 제공을 위한 행정안전부‘마을관리소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해룡면은 신대지구 등 아파트 단지 개발로 전체 인구는 증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행정복지센터가 위치한 면 소재지는 전형적인 농촌지역으로 인구 노령화 및 편의시설 부족 등의 문제를 겪고 있다.

이에 순천시는 지역 내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이번 사업에 응모했다.

사업 선정으로 1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해룡면에 위치한 주민자치센터를 리모델링해 주민들에게 개방·공유하는 등 생활 서비스 거점으로 조성한다.

생활공구 및 사무기기 공유센터, 주민소통방, 공유 배움터와 같이 생활 속 필요한 공간으로 탈바꿈시켜 주민들과 함께 거점 공간 내에서 이루어질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해룡면 주민자치센터가 중심이 되어 주민자치 활성화를 이끌어 내며 공간 안에서 이뤄질 다양한 공동체활동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동부취재본부/김현수 기자 khs@namdonews.com

"광주전남 지역민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기사제보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