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학교 현장 석면 해체·제거 작업 안전관리 대폭 강화
공사 예정 134교 관계자·모니터단 안전교육

전남도교육청은 지난 25일 전남도교육연수원에서 2022년 겨울방학 중에 추진할 석면 해체.제거 학교 관계자와 모니터단 등을 대상으로 안전 교육을 실시했다. /전남도교육청 제공

전남도교육청은 겨울방학 기간에 석면 해체·제거 작업이 진행될 학교 현장의 안전관리를 대폭 강화한다고 26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지난 25일 전남도교육연수원에서 2022년 겨울방학 중에 추진할 석면 해체·제거 학교 관계자와 모니터단 등을 대상으로 안전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에는 이번 겨울방학 기간에 석면 철거가 진행되는 134교의 학교장, 행정실장, 석면안전관리인, 학부모, 시민단체, 감리인 등 모니터단, 공사업체, 감독자 등이 참석했다.

또 이번 교육은 학생과 지역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사전에 확보하도록 학교 석면 해체·제거 추진 방향, 모니터단 활동, 안전관리, 작업의 이해 등의 내용으로 이뤄졌다.

전남도교육청은 지난 2015년부터 일선 학교 석면 제거에 나서고 있으며 2023년까지 대상 학교의 80%를 달성하고, 오는 2026년 완전 해소할 예정이다.

김의곤 시설과장은 “학교 환경을 건강하고 안전하게 만들기 위해 석면 해체·제거 시 수요자와 외부전문가가 주요 공정에 모니터단으로 참여함으로써 안전한 작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동부취재본부/허광욱 기자 hkw@namdonews.com
 

"광주전남 지역민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기사제보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